친구들아. 강아지를 사랑하려는 마음이 있다면 주인이 되지 말아줘.

너의 주인은 누구야? 너지?

만약에 사장님이 너의 주인이라면 너에게 어떻게 하지? 이리와,저리가,이거해 이러잖아.

불만이 쌓이고 갈등이 생기고 화가 치밀잖아. 너에게 다른 주인이 있기 때문이야.

그럼 개의 주인은 누구여야 해? 개 잖아.

그게 세상의 이치야.

너희는 소유할 수 없는 마음을 소유하려고 하는거야. 욕심인거지.

개도 마음이라는것이 있어.

먹고 싶은 마음, 자연에서 뛰놀고 싶은 마음, 주인만을 기다리지 않고 즐겁게 놀고 싶은 마음

그것을 알아야 강아지를 사랑하는거야.

너의 주인은 너라면서 개의 주인은 너야.

개는 너를 주인이라 생각하고 개는 자신의 마음을 전혀 사용하지 못하고 있어.

 

 

 

네가 너의 주인이라고 생각한다면 개도 개의 주인이라고 생각하게 해줘.

네가 돈을 들고와서 개의 주인을 자청하지마.

또 네가 개를 그릇됨으로 사랑할수록 아낄수록 너에게 화가 다가올거야.

개를 싫어하는 사람이 지나가며 한마디씩 할 것이고 너는 그것을 참지못하고 화를 낼지도 모르지.

개를 키우는 사람끼리 언쟁이 붙거나 해를 가하게 되.

주인을 모시고 자기의 마음을 전혀 사용하지 못하는 개들이 모이면 어떻게 될까? 싸우는거야. 그래서 개들끼리 짖고 싸워.

이것은 화근을 네가 들고 있다는 것이야.

개는 너가 들고 있는 화근이야.

너가 강아지의 주인이 되었다는것은 이치에 맞지 않는 것이고 이치를 모르고 개의 주인이 되려하지.

어째서 너는 너가 주인이면서 개는 너의 주인이 되어야 하지?

이치에 맞지 않는 것은 화를 불러 일으켜.

그래서 우리는 학문보다 과학보다 먼저 이치를 배우고 느끼고 깨달아야 해.

 

진정 강아지를 사랑하고 싶다면 주인이 되지말아줘.

그냥 그들의 세상에 살게 내버려둬.

너희들도 다른 주인을 섬기고 싶지 않고 너의 마음을 마음껏 사용하고 싶잖아.

"난 너의 주인이다. 내 말을 따라라. 이리와 저리가 밥먹어 산책가자" 이러면 기분이 좋겠어?

네 마음은 이용하지 못하고 주인의 마음을 따라야 하잖아.

너를 주인으로 모시는 개는 지금 그러고 있어.

너는 개를 사랑한다고 말하면서 주인이 되는 순간에는 개를 사랑하지 않는것이 되는거야.

+ Recent posts